기억할 수 있는 것들의 목록

판매가 14,400원
  • {{ item.name }}
스크랩하기

책소개

상처받은 이들의 어깨 위에 희망이라는 이름으로 내려앉을 안재현의 첫 번째 에세이

“사는 게 전쟁이라면 착한 마음으로 이기겠다는 그의 다짐이, 난 너무 좋다.” _나영석 PD


사는 건 전쟁이라고 사람들은 말한다. 그 싸움에서 살아남기 위해 많은 이들이 마음속에 칼을 품고 살아간다. 갖고 싶은 것을 얻기 위해, 남들보다 더 많은 것을 차지하기 위해 쉬지 않고 달리는 사람들. 날마다 우리가 곁을 스쳐 가는 풍경과 작은 새의 울음을 놓치고 있는 건 쫓고 쫓기는 삶의 속도가 너무 빠르기 때문인지도 모른다.


이 책은 인생이란 파도를 헤쳐 나가기 위해 오늘도 고군분투 중인 이들에게, 삶이라는 깊은 바다 속에 잠겨 결국 숨 쉬는 법조차 잊어버린 이들에게 그가 건네는 작은 위로다. 세상이 변하지 않는다면 자신이 더 너그럽고 매력적인 사람으로 변하겠다고 선언하는 한 남자의 이야기다.


작은 것들이 지닌 힘은 결코 작지 않아서 행복은 때때로 별것 아닌 것들에 깃든다고 믿는 사람. 사는 것이 전쟁이라면 할 수 있는 한 착한 마음으로 이기겠다고, 남을 깎아내리지 않고 이기겠다고, 결과를 놓고 그 누구의 탓도 하지 않겠다고, 매일 문 밖을 나서며 마음속 주먹을 꼭 쥔 채 다짐을 하는 사람. 손에 땀이 가득한 사람을 만나면 그 손을 더 꼭 잡아 주겠다고, 그렇게 마주 잡은 손으로 버티면 세상은 그래도 살 만한 곳일지도 모른다고 다정하게 말을 건네는 사람.


안재현이라는 한 인간의 내면 깊은 곳에 자리 잡은 상념들과, 흘러가는 시간 속에 결코 되돌릴 수 없는 기억들이 여기 이렇게 한 권의 책으로 남았다. 그의 글들이 당신의 잿빛 하늘에 선명한 무지개로 떠오르길 바라며….

책소개

상처받은 이들의 어깨 위에 희망이라는 이름으로 내려앉을 안재현의 첫 번째 에세이

“사는 게 전쟁이라면 착한 마음으로 이기겠다는 그의 다짐이, 난 너무 좋다.” _나영석 PD


사는 건 전쟁이라고 사람들은 말한다. 그 싸움에서 살아남기 위해 많은 이들이 마음속에 칼을 품고 살아간다. 갖고 싶은 것을 얻기 위해, 남들보다 더 많은 것을 차지하기 위해 쉬지 않고 달리는 사람들. 날마다 우리가 곁을 스쳐 가는 풍경과 작은 새의 울음을 놓치고 있는 건 쫓고 쫓기는 삶의 속도가 너무 빠르기 때문인지도 모른다.


이 책은 인생이란 파도를 헤쳐 나가기 위해 오늘도 고군분투 중인 이들에게, 삶이라는 깊은 바다 속에 잠겨 결국 숨 쉬는 법조차 잊어버린 이들에게 그가 건네는 작은 위로다. 세상이 변하지 않는다면 자신이 더 너그럽고 매력적인 사람으로 변하겠다고 선언하는 한 남자의 이야기다.


작은 것들이 지닌 힘은 결코 작지 않아서 행복은 때때로 별것 아닌 것들에 깃든다고 믿는 사람. 사는 것이 전쟁이라면 할 수 있는 한 착한 마음으로 이기겠다고, 남을 깎아내리지 않고 이기겠다고, 결과를 놓고 그 누구의 탓도 하지 않겠다고, 매일 문 밖을 나서며 마음속 주먹을 꼭 쥔 채 다짐을 하는 사람. 손에 땀이 가득한 사람을 만나면 그 손을 더 꼭 잡아 주겠다고, 그렇게 마주 잡은 손으로 버티면 세상은 그래도 살 만한 곳일지도 모른다고 다정하게 말을 건네는 사람.


안재현이라는 한 인간의 내면 깊은 곳에 자리 잡은 상념들과, 흘러가는 시간 속에 결코 되돌릴 수 없는 기억들이 여기 이렇게 한 권의 책으로 남았다. 그의 글들이 당신의 잿빛 하늘에 선명한 무지개로 떠오르길 바라며….

상품 후기

배송 및 교환

배송정보

배송정보

배송방법 : 택배(CJ대한통운)

배송지역 : 전국지역

배송비 : 50,000원 이상 배송비 무료, 그 외 3,500원(제주 및 도서산간 지역은 추가 배송료가 부과됩니다.)

배송예정일 : 평일오후 3시까지 주문건은 당일 출고되며 그후 주문건은 다음날 출고됩니다.

보통 주문일로부터 평균 2~3일 소요되며, 주말/공휴일이 포함되거나 행사로 인한 주문 폭주 및 택배사의 사정 등으로 인한 경우 배송이 지연될 수 있습니다.



 

교환 및 반품정보

교환 및 반품정보

교환 및 반품

- 단순변심, 착오구매에 따른 교환/반품 신청은 상품을 수령한 날부터 7일 이내 가능합니다(배송비 고객부담)

- 교환/반품을 원하는 고객은 쇼핑몰 고객센터로 반드시 전화주시기 바랍니다..

   신청 후 2~3일 이내에 CJ대한통운 지정 택배사가 직접 방문하여 상품을 수거합니다.


교환 및 반품조건

- 교환 및 반품 주문제품 수령 후 7일 이내 증정품과 함께 받으신 그대로 포장하여 반품해주시길 바랍니다..

- 제품하자 및 불량은 새로운 제품으로 교환처리하여 드리겠습니다.


교환 및 반품비용

- 제품에 하자가 있을 경우 반품/교환은 무료

- 고객 변심으로 인한 교환/반품의 경우에는 왕복 배송비 5,000원을 부담하셔야 합니다.

- 전체 교환/반품이 아닌 일부 상품의 교환/반품인 경우에는 편도 금액(2,500원)을 부담하시면 됩니다.


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

- 제품을 사용하셧거나 훼손된 경우

- 상품 설명에 기재한 사용시 주의사항을 지키지 않은 경우

- 교환/반품 신청 없이 임의로 제품을 반품한 경우

- 반품 시 포장 불량으로 제품이 되돌아 오는 중에 훼손된 경우


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

- 상품의 불량에 의한 A/S, 환불,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에 준하여 처리됨

- 상품 설명에 기재한 사용시 주의사항을 지키지 않은 경우

-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,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


청약 철회 방침

- 상품 발송 후 환불 신청 시 반품확인 여부를 확인 후 3~5영업일 이내 결제금액을 환불해 드립니다.

- 신용카드로 결제하신 경우 신용카드 싱인을 취소하여 결제대금이 청구되지 않게 합니다.